눈이 부시게 푸르른 날은 그리운 사람을 그리워하자__--[푸르른 날]

눈이 내리면 어이하리야


봄이 또 오면 어이하리야


내가 죽고서 네가 산다면


 
눈이 부시게 푸르른 날은


 
그리운 사람을 그리워하자

 

푸르른 날 - 송창식 작사 / 시_서정주 시인

 

4월에 뜻 깊은 추념일이 있네요...

 

제주 4.3 항쟁_(제69주년 4.3 희생자 추념일)이 있었고,

 

문재인 “제주 4·3 추념일, 내년엔 대통령 자격으로 참석할 것”

 

제주 4.3 항쟁_(제69주년 4.3 희생자 추념일)

 

3주기 4.16 세월호 희생자 추념일도 있고,

 

 

 

그 유명한 4·19혁명 기념일...

 

3월, 4월, 5월 그리고 6월

시민의소리 2일 전

 

4·19 혁명, 자유와 통일의 길

 

  눈이 부시고, 따뜻한 토요일에  잠시 벚꽃을 보며서

 

그리운 사람을 그리워하게 되네요...

 

 

신고

빛이 어둠에 비치되 어둠이 깨닫지 못하더라-미션- 혹은 [로건]

분류없음 2017.03.21 00:38

 빛이 어둠에 비치되 어둠이 깨닫지 못하더라.

 

_요한복음 1장 5절.

 

 하나님이 주신 자유로 당신은 죄를 지었습니다.

 

속죄의 길을 택할수 있겠습니까...

 

미션[The Mission, 1986년작]

 

 

미션[The Mission, 1986]

 

 

로건 상영중 [Logan, 2017]에서는 셰인[Shane, 1953]을 이야기 하지만 저의 입장은

 

셰인[Shane, 1953]보다는 미션[The Mission, 1986년작]이 더 생각이 나네요...

 

특히.. '로건/찰스 자비에'와 '로드리고 멘도사/가브리엘 신부'관계가 연상이 되어서...

 

 1986년 칸 영화제에서 흥미로운 사건이 발생했습니다.

 

 미션[The Mission, 1986년작]과 경쟁작이 바로

 

안드레이 타르코프스키[Andrei Tarkovsky]의

 

희생[Offret, The Sacrifice, 1986년작] 였는데, 1986년 칸 영화제에서 '워너'의 공격적인

 

로비로 말썽이... 폴란드 유대인(워너)의 좀 찌질한 모습에

 

안드레이 타르코프스키[Andrei Tarkovsky]가 분노을...

희생[Offret, The Sacrifice, 1986년작] 

 

미션[The Mission, 1986년작]이 더 생각이 나는

 

로건 상영중 [Logan, 2017년작]였습니다... 

 

2017년 4월6일 재개봉 하네요...

 

9년만에 재개봉...

신고

아프리카인들을 아메리카로 옮겨옴으로서 불행은 시작 되었다.-국가의 탄생 [The Birth Of A Nation]

분류없음 2017.02.26 02:09

 아프리카인들을 아메리카로 옮겨옴으로서

 

불행은 시작 되었다.

 

국가의 탄생 [The Birth Of A Nation, 1914]의 도입부....

 

 

국가의 탄생 [The Birth Of A Nation, 1914]

 

평화의 도시, 형제애의 전당에 대 군주가

 

나타나는 꿈....

 

자유와 화합은 영원히 깨어지지 않을 것이다.

 

토머스 딕슨 주니어의 소설 〈클랜스맨 : KKK단의 역사적 로망스〉

 

D.W. 그리피스[D.W. Griffith]의 프로필 소개란에

 

 특히 1915년의 <국가 탄생(Birth Of A Nation)>은

 

남북전쟁을 다룬 대작으로 미국 예술영화의 효시를 이룬 작품으로 평가받고 있으며,

 

라는 말은 영화를 보지 않고 쓴 문장이라고 생각됩니다.

 

왜냐하면, 국가의 탄생[The Birth Of A Nation, 1914]은

 

토머스 딕슨 주니어의 소설 〈클랜스맨 : KKK단의 역사적 로망스〉을 원작으로 하여

 

 강제로 노예가 되어 아메리카에 끌어온 아프리카인 아닌

 

아메리카로 옮겨온 아프라카인을 다 죽이고, 백인의 유토피아를

 

영원히 지키고 싶은, KKK단원 브라더의 역사적 로망스 혹은 망상이

 

주된 내용입니다... 그리고 제일 나쁜 놈이 감히 백인 여자를 감금한 혼혈 흑인입니다.

 

 버락 오바마 (Barack Obama | Barack Hussein Obama II)의 출현을 102년 전에 예언...

 

나쁜놈으로...

 

그리고, 마을을 구하는 놈으로...도널드 트럼프 (Donald Trump | Donald John Trump)...

 

 

 

 

국가의 탄생[The Birth of a Nation, 2016]

 

 신의 정의가 잠들지 않으심을 생각할 때면

 

내 조국의 어찌 될지 심히 두렵다.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-토머스 재퍼슨 _1785년...라는 자막으로 시작하네요...

 

 약 48시간에 걸친 반란으로 노예 주인 60여 명이 사망했고,

 

전국으로  공포심이 퍼져나갔다.

 

 그 보복으로 흑인 노예와 자유인 수백 명이 살해당했다.

 

냇 터너의 시체는 가죽을 벗겨 토막을 냈으며

 

가죽은 공예품을 만들고, 살은 마차 윤활유에 섞었다.

 

모든 저항의 싹을 자르기 위함이었다.

 

라는 자막으로 끝이 나네요...

 

국가의 탄생 [The Birth Of A Nation, 1914]의 엔딩에 '예수'가 나오고,

 

국가의 탄생[The Birth of a Nation, 2016]의 '흑인 천사'가 나오는 장면은

 

의도가 있네요..

 

 

 문라이트 상영중 [Moonlight, 2016]

 

 

문라이트 상영중 [Moonlight, 2016]은

 

 

메허샬레하쉬바즈 엘리 [Mahershalalhashbaz Ali]가 나오는

 

전반부(리틀)은 '킹왕짱'입니다.


 

특히 메허샬레하쉬바즈 엘리 [Mahershalalhashbaz Ali]의 몸짓과

 

대사는 예술입니다.

 

'아카데미 남우 조연상'은 그냥 확정입니다.

 

'달빛을 쫓아 뛰어다니는구나. 달빛 속에선 흑인 아이들도 파랗게 보이지.'

 

'In the moonlight Black boys look Blue'

 

'언젠가는 뭐가 될지 스스로 결정해야 해. 그 결정을 남에게 맡기지 마.'

신고